죽비, 무엇에 쓰는 물건일까?

외국인들에게 죽비를 알려주었어요.

죽비

죽비는 불교 사찰에서 수행자를 지도할 때 사용되는 도구로 죽비자竹篦子라고도 한다. 약 40-50cm 길이의 통대나무를 2/3 정도는 가운데를 쪼개어 양쪽으로 갈라지게 하고, 가르지 않은 부분은 손잡이를 만든다.
이를 사용할 때는 자루를 오른손에 쥐고, 갈라진 부분을 왼손바닥에 쳐서 소리를 낸다. 즉, 좌선할 때 입선入禪과 방선放禪의 신호로 사용되고, 공양할 때도 죽비의 소리에 따라 모든 대중들이 행동을 통일하도록 한다.
또한 선가에서 수행자의 졸음이나 자세 등을 지도하는 약 2m 정도의 큰 죽비도 있는데, 이를 장군죽비라고도 한다. 경책사警策師가 이것을 가지고서 수행자의 어깨 부분을 쳐서 소리를 내어 경책하는 데 사용한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 등록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03045 서울특별시 종로구 삼청로 37    대표전화 02-3704-3114    팩스 02-3704-3113

발행인 윤성용    담당부서 섭외교육과  © 국립민속박물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