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피, 무엇에 쓰는 물건일까?

외국인들에게 설피를 알려주었어요.

설피

 

설피는 눈이 많이 오는 함경도, 강원도 등의 지역 주민들이 겨울철에 신발 바닥에 덧대어 신고 다니는 물건이다. 살피라고도 부르며, 이것을 신으면 눈에 깊어도 빠지지 않고 비탈에서도 미끄러지지 않는다. 설피는 10년쯤 자란 다래덤불이나 노간주나무 또는 물푸레나무로 만드는 것이 일반적이다. 짚신으로 감발을 할 때는 발이 얼지 않도록 하기 위해 살이 닿는 데에는 떡갈잎으로 한 번 싸기도 한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 등록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03045 서울특별시 종로구 삼청로 37    대표전화 02-3704-3114    팩스 02-3704-3113

발행인 천진기    담당부서 섭외교육과  © 국립민속박물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