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민속생활사박물관협력망 참여기관 모집
민속생활사박물관협력망 구축 사업을 추진하는 국립민속박물관은
참여기관을 모집하기 위해 설명회를 개최한다.
상경에서 귀향으로
풍요를 위해 일제히 상경하던 시대가 있었다.
이제는 상경과 함께 지속가능한 삶을 위해 귀향, 귀촌, 이주를 선택하는 시대다.
Arrow
Arrow

풍요를 위해 일제히 상경하던 시대가 있었다. 이제는 상경과 함께 지속가능한 삶을 위해 귀향, 귀촌, 이주를 선택하는 시대다.

그 지역만의 기후와 식재료는 특별한 음식 문화를 형성한다. 팔도강산 우리 고향에는 고향의 맛이 있다.

명절 기차표를 사러 기차역에서 밤새우던 시절은 가고 디지털 시대와 함께 ‘대국민 수강신청’ 시대가 열렸다.

‘워라밸’ 시대, 한국인은 어떤 휴가를 즐기고 있을까? 한국관광공사 온라인홍보팀 김양길 팀장에게 물어보았다.

상경에서 귀향으로

풍요를 위해 일제히 상경하던 시대가 있었다. 이제는 상경과 함께 지속가능한 삶을 위해 귀향, 귀촌, 이주를 선택하는 시대다.

고향의 맛

그 지역만의 기후와 식재료는 특별한 음식 문화를 형성한다. 팔도강산 우리 고향에는 고향의 맛이 있다.

대국민 수강신청

명절 기차표를 사러 기차역에서 밤새우던 시절은 가고 디지털 시대와 함께 ‘대국민 수강신청’ 시대가 열렸다.

휴가는 인생의 간식이다

‘워라밸’ 시대, 한국인은 어떤 휴가를 즐기고 있을까? 한국관광공사 온라인홍보팀 김양길 팀장에게 물어보았다.

와! 방학이다!

방학은 학생의 휴가. 1950년대부터 21세기까지 초등학생 여름방학 생활사를 돌아보았다.

입소문에서 SNS로

가이드북에서 유튜브로, 여행 후일담에서 SNS로. 휴가지 정보를 찾고 공유하는 방식은 계속 변화해왔다.

풍요를 위해 일제히 상경하던 시대가 있었다. 이제는 상경과 함께 지속가능한 삶을 위해 귀향, 귀촌, 이주를 선택하는 시대다.

그 지역만의 기후와 식재료는 특별한 음식 문화를 형성한다. 팔도강산 우리 고향에는 고향의 맛이 있다.

명절 기차표를 사러 기차역에서 밤새우던 시절은 가고 디지털 시대와 함께 ‘대국민 수강신청’ 시대가 열렸다.

‘워라밸’ 시대, 한국인은 어떤 휴가를 즐기고 있을까? 한국관광공사 온라인홍보팀 김양길 팀장에게 물어보았다.

방학은 학생의 휴가. 1950년대부터 21세기까지 초등학생 여름방학 생활사를 돌아보았다.

가이드북에서 유튜브로, 여행 후일담에서 SNS로. 휴가지 정보를 찾고 공유하는 방식은 계속 변화해왔다.

고향의 맛

그 지역만의 기후와 식재료는 특별한 음식 문화를 형성한다. 팔도강산 우리 고향에는 고향의 맛이 있다.

대국민 수강신청

명절 기차표를 사러 기차역에서 밤새우던 시절은 가고 디지털 시대와 함께 ‘대국민 수강신청’ 시대가 열렸다.

휴가는 인생의 간식이다

‘워라밸’ 시대, 한국인은 어떤 휴가를 즐기고 있을까? 한국관광공사 온라인홍보팀 김양길 팀장에게 물어보았다.

와! 방학이다!

방학은 학생의 휴가. 1950년대부터 21세기까지 초등학생 여름방학 생활사를 돌아보았다.

입소문에서 SNS로

가이드북에서 유튜브로, 여행 후일담에서 SNS로. 휴가지 정보를 찾고 공유하는 방식은 계속 변화해왔다.

몸과 맘의 무장해제, 휴가

여름 연례행사로 생각하는 순간 휴가는 쉼이 아닌 의무가 된다. 휴가가 진정한 휴식이었던 어린 시절의 추억.

우린 호텔로 휴가 가요

휴가 풍속도가 달라지고 있다. 먼 휴가지 대신 가까운 호텔에 머무는 휴가, ‘호캉스’가 인기다.

명절 기차표를 사러 기차역에서 밤새우던 시절은 가고 디지털 시대와 함께 ‘대국민 수강신청’ 시대가 열렸다.

‘워라밸’ 시대, 한국인은 어떤 휴가를 즐기고 있을까? 한국관광공사 온라인홍보팀 김양길 팀장에게 물어보았다.

방학은 학생의 휴가. 1950년대부터 21세기까지 초등학생 여름방학 생활사를 돌아보았다.

가이드북에서 유튜브로, 여행 후일담에서 SNS로. 휴가지 정보를 찾고 공유하는 방식은 계속 변화해왔다.

여름 연례행사로 생각하는 순간 휴가는 쉼이 아닌 의무가 된다. 휴가가 진정한 휴식이었던 어린 시절의 추억.

휴가 풍속도가 달라지고 있다. 먼 휴가지 대신 가까운 호텔에 머무는 휴가, ‘호캉스’가 인기다.

뉴스레터 구독신청
FOLLOW US
지난 기사 보기

03045 서울특별시 종로구 삼청로 37    대표전화 02-3704-3114    팩스 02-3704-3113

발행인 윤성용    담당부서 섭외교육과  © 국립민속박물관. All Rights Reserved